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게시판 내용
예수를 깊이 생각하라
작성자 남경혜 등록일 2015-02-01 11:26:06 조회수 46

2014, 하나님의 은혜로 6개월 동안 안식년을 가질 수 있었습니다. 교회의 배려로 편안한 안식년을 잘 마치고 돌아왔지만 많은 사람들이 생각하는 것처럼 행복하기만 했던 것은 아니었습니다. 어떤 면에서는 6개월의 안식년 기간은 너무나 힘들었습니다. 그것은 저의 실상을 직면하는 고통이었습니다. 선한목자교회 담임목사의 자리에 있었던 저는 실상은 제 자신이 아니었습니다. 주위의 동역자들과 교인들이 끈이 되어 저를 세워주고 있었고, 담임목사로 수행해야 하는 일들, 설교와 집회 그리고 계속되는 상담 등으로 제가 지켜지고 있었던 것입니다. 심지어 제 속을 뒤집는 이들까지 저를 주님과의 관계로 이끌었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그 끈이 다 풀어지고 모든 사역에서 떠나 혼자가 되었을 때, 아직 ‘혼자 있을 때 온전히 주님이 바라보아지지 않는’ 제 영적 수준이 어느 정도인지 드러났습니다. 여전히 변화되지 못한 채 육신과 환경과 여건에 너무나 쉽게 좌우되는 제 영적 상태가 고스란히 드러난 것입니다. 저는 그런 제 자신에 대하여 너무나 실망하고 좌절했습니다. 
주님과 친밀히 동행하는 데는 교회 안에 있을 때가 훨씬 쉽습니다. 매인 것 같은 상황이 주님과의 교제에 훨씬 도움이 됩니다. 교회를 떠나 있으면 주님과의 교제가 더 힘듭니다. 휴일에 경건생활이 더 힘들고, 휴가 때 영적으로 더 무너집니다. 사막의 수도사들이 굳이 아무도 없는 사막으로 들어간 것은 더 쉬운 길을 찾아간 것이 아니라 더 어려운 길을 찾아간 것입니다. 주님께서 왜 아무도 없는 광야로 나가 시험을 받으셨는지 조금은 알 것 같습니다. 
헨리 나우웬이 안식년을 맞아 뉴욕 근교의 한 수도원에서 7개월 동안 지내며 썼던 일기가 《제네시 일기》라는 제목으로 출간되었습니다. 그 책 맨 마지막에 수도원에서 안식년 7개월을 보낸 뒤 자신이 얼마나 변화되었는지를 돌아보고는 “아무것도 달라진 것이 없다”라고 했던 구절이 기억났습니다. ‘큰일났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언젠가는 혼자 될 때가 올 것입니다. 제 공적사역이 마쳐졌을 때, 모든 사역에서 은퇴하게 되었을 때, 혹 이런저런 일로 혼자가 되었을 그때, 여전히 주님을 바라보는 훈련이 되지 못했음이 드러난다면 그보다 더 두렵고 부끄럽고 낭패스런 일이 없을 것입니다.
그래도 매일 페이스북 칼럼을 썼기에 제 자신을 그나마 매일 점검하며 지낼 수 있었습니다. 그래서 안식년 중에도 크게 무너지지 않을 수 있었습니다. 그러다가 안식년 기간이 얼마 남지 않은 어느 날, 제가 주님과 어느 정도 친밀한 관계를 맺고 살아가는지 직면해보아야 할 필요가 있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누구도 의식하지 않고, 정말 혼자 있을 때, 저는 제가 어느 정도 주님을 바라보는지 확인해야 할 필요를 느꼈고 이번 기회가 그 절호의 기회임을 알았습니다. 제 실상을 보는 것이 두려웠지만 더 이상 회피할 수 없음을 깨달았습니다. ‘With JESUS Ministry’는 계속 확산되고 영성일기를 쓰는 분들이 급격히 많아지는데, 주님과 24시간 동행하는 일이 그저 사람의 노력으로 이루어지는 수준에 불과하다면 차라리 여기서 그만두어야 할 것이라는 생각도 들었습니다. 그래서 지난 6 21일 페이스북 칼럼을 잠시 중단한다는 글과 함께 칼럼 쓰기를 중단하였습니다. 그렇게 안식년을 마칠 때까지 오직 주님만 바라보는 일에 전념하기로 했습니다.
_
프롤로그 중에서


facebook tweeter line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218예정첨부파일남경혜2015.02.2866
217킹덤빌더첨부파일남경혜2015.02.2854
216the Best Yes첨부파일남경혜2015.02.0132
>> 예수를 깊이 생각하라첨부파일남경혜2015.02.0146
214인생, 거룩한 모험에 던져라첨부파일남경혜2015.02.0133
213어떻게 말할 것인가첨부파일남경혜2015.02.0126
212오늘을 견뎌라첨부파일남경혜2014.12.0433
211나는 말랄라첨부파일남경혜2014.12.0428
210회복하라첨부파일남경혜2014.12.0427
209오후 5시에 온 사람첨부파일남경혜2014.12.0435
208열두 예언자의 영성첨부파일남경혜2014.10.1028
207시의 황홀첨부파일남경혜2014.10.1024
206Emotions첨부파일남경혜2014.09.1011
205대답만 한다고 천국에 가나요?첨부파일남경혜2014.09.1029
204당신이 없으면 내가 없습니다첨부파일남경혜2014.09.1029
203The Christain첨부파일남경혜2014.09.1025
202세계 최고의 인재들은 왜 기본에 집중할까첨부파일남경혜2014.08.0136
201우리 시대의 선행과 영적 위험첨부파일남경혜2014.08.0135
200다른 눈송이와 아주 비슷하게 생긴 단 하나의 눈송이첨부파일남경혜2014.06.0347
199공병호의 성경공부첨부파일남경혜2014.06.03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