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게시판 내용
영적 무지에서 벗어나도록 보내신 성령
작성자 홍진희 등록일 2023-03-22 13:32:11 조회수 31

03-21-2023 Enoch의 오늘 묵상 - 영적 무지에서 벗어나도록 보내신 성령


요한복음 16:3 그들은 아버지도 나도 알지 못하므로, 그런 일들을 할 것이다.

 

예수님은 제자들에게 이미 “나를 박해 하였은즉 너희도 박해할 것이다(15:20)”라고 하시면서 그들이 이런 일을 하는 것은 “나를 보내신 이를 알지 못함이라(15:21)”고 하셨는데 다시 여기서도 이 말씀을 반복하십니다.

제자들을 출교하고 죽이는(16:2) 이 광신적인 핍박자의 열심은, 바로 영적 무지에서 비롯된 것이라고 주님께서 말씀하십니다. 이런 영적 무지함은 정당하지 못하고 바르지 못한 열심을 내어 오히려 다른 사람을 괴롭히는 일에 앞잡이가 됩니다.

바울은 갈라디아교회 성도들에게, 자신이 과거에 이 영적 무지로 인한 지나친 열심으로 예수님을 믿는 사람들을 핍박했지만, 이제 그리스도의 계시의 영으로 인하여 복음을 전하게 되었다고 고백했습니다(갈1:12-14).

그러므로 이 영적 무지함에서 벗어나도록 예수님께서는 보혜사 성령을 보내겠다고 약속하십니다(16:7-14). 성령님이 오셔서 하시는 일 중에 가장 확실한 사역은 알게 하는 일이라고 하십니다(13, 14).

특히 이 성령을 일컫는 명칭을 ‘보혜사’와 ‘진리의 성령’ 이라고 하십니다. 이 보혜사라는 번역은 참 좋은 번역같습니다. ‘은혜로 돕는 스승’이라는 뜻이기 때문입니다. 실제로 보혜사라는 헬라어 원어는 ‘변호사’ ‘중보자’ ‘위로자’ ‘상담자’로서 ‘무지한 자들을 도운다’는 뜻입니다.

그리고 ‘진리의 성령’이라고 했는데, 알려 주고 가르쳐 주는데 그것이 진리가 아닌 거짓을 가르친다면 어떻게 되겠습니까? ‘참’을 알려 주는 영이라는 것입니다.

우리의 무지함을 일깨우고 도우시는 성령님께서 함께 하는 하루가 되기를 간절히 기도합니다. 

오늘의 찬송 : 성령이여 내 영혼을 https://youtu.be/Ea04-dNHU5s

facebook tweeter line
게시판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공지]선교지에서 가정교회를 성공시키려면김성수2024.04.222
1323성경의 삶(051224 주간) 창세기(2) 제11과 계시첨부파일박보라2024.05.142
1322성경의 삶(050524 주간) 창세기(2) 제10과 모함첨부파일박보라2024.05.073
1321성경의 삶(042824 주간) 창세기(2) 제9과 꿈꾸는 자첨부파일박보라2024.04.305
1320성경의 삶(042124 주간) 창세기(2) 제8과 갱신첨부파일박보라2024.04.233
1319성경의 삶(041424 주간) 창세기(2) 제7과 씨름첨부파일박보라2024.04.165
1318성경의 삶(040724 주간) 창세기(2) 제6과 축복첨부파일박보라2024.04.095
1317성경의 삶(033124 주간) 창세기(2) 제5과 믿으라!첨부파일박보라2024.04.025
1316성경의 삶(032424 주간) 창세기(2) 제4과 사닥다리첨부파일박보라2024.03.263
1315성경의 삶(031724 주간) 창세기(2) 제3과 속이는 자첨부파일박보라2024.03.195
1314성경의 삶(031024 주간) 창세기(2) 제2과 인도하심첨부파일박보라2024.03.136
1313성경의 삶(031024 주간) 창세기(2) 제1과 대속물첨부파일박보라2024.03.133
1312 성경의 삶(030324 주간) 신년 말씀 잔치 곽 웅 목사님 설교 요약본첨부파일박보라2024.03.046
1311성경의 삶(022524 주간) 창세기 제13과 정화첨부파일박보라2024.02.279
1310성경의 삶(021824 주간) 창세기 제12과 확립첨부파일박보라2024.02.273
1309성경의 삶(021124 주간) 창세기 제11과 조급첨부파일박보라2024.02.271
1308성경의 삶(020424 주간) 창세기 제10과 약속첨부파일박보라2024.02.272
1307성경의 삶(012824 주간) 창세기 제9과 중단첨부파일박보라2024.02.273
1306심판은 목적이 아닌 회개의 수단이다홍진희2024.02.173
1305타인의 불행을 대하는 자세홍진희2024.02.1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