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게시판 내용
★금주의 명언★(5)성경의 가르침 따라
작성자 홍진희 등록일 2022-01-17 16:43:17 조회수 2

★금주의 명언★   **(5)성경의 가르침 따라**

 

 “이 위대한 성경책 속에 있는 진리와 사랑 때문에 우리 조상은 정든 고향을 광야와 바꾸었습니다"    - 허드슨 (미, 중국선교사) -


                    ♡♡♡

중국 선교의 아버지라 불리는 허드슨 테일러는 1832년 영국에서 태어났다. 부모의 영향을 받아 어릴 때 두 동생을 앉혀놓고 설교를 하곤했다.
"나는 어른이 되면 하나님 말씀을 전하는 외국 선교사가 될 거야."

그러나 허드슨은 열한 살이 되어 학교에 다니면서 믿음을 잃어버리게 되었다. 허드슨이  기도할 때 아이들이 비웃었기 때문이란다. 결국, 그는 학교도 그만두고 오직 돈을 많이 벌기 위해서 집념을 불태웠다. 

그런데 돈을 벌기는커녕 갑자기 시력이 나빠져 절망의 나날을 보내게 된다. 아들의 모습을 지켜보던 부모와 그의 누나는 기도하기 시작했다. 

그 무렵 허드슨은 예수님께서 십자가 위에서 ‘다 이루었다’는 말씀을 통해 구원을 체험하는데, 예수님의 죽음은 단순한 죽음이 아니라 죄인을 위한 하나님의 용서와 구원의 손길이었음을 깨닫게 되었던 것이다. 

그렇게  하나님께 돌이킨 허드슨은 의료선교를 위해 의학을 공부하고, 어릴 때 결심했던 해외선교를 위해 중국어를 공부했다. 

허드슨이 22세 때에 드디어 중국 선교를 위해 배를 탔고, 6개월간의 항해끝에 상해에 도착하였으며, 그 땅을 위해 생명을 바치기로 결심했다.

그는 체계적인 선교 계획을 세우고, 내륙선교회를 만들어 중국전역을 복음화시켜 나갔고, 유럽지역에 선교회를 결성하여 약 천명에 가까운 선교사가 중국 선교와 관련을 맺게도 했다.
 
그는 중국 사람처럼 옷을 입고 머리도 깎았으며,  중국식으로 살면서 일평생 중국 선교에 열정과 헌신을 다했다.

1905년 73세 때, 운명했고 그의 몸은 유언에 따라 중국땅 호남성 양자강변에 묻혔다. 

facebook tweeter lin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