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사용하고 계신 브라우저는 오래되었습니다.
알려진 보안 취약점이 존재하며, 새로운 웹사이트가 깨져 보일 수도 있습니다.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하세요!
오늘 하루 이 창을 열지 않음
주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게시판 내용
하나님의 이름을 위하여 살라
작성자 홍진희 등록일 2022-05-21 17:02:36 조회수 1

05-20-2022 Enoch의 오늘 묵상 - 하나님의 이름을 위하여 살라


이사야 48:9 내 이름 때문에 내가 분노를 참고, 내 영예 때문에 내가 자제하여, 너를 파멸하지 않겠다.

 

이스라엘 역사의 성공과 실패는 하나님을 어떻게 섬기는가에 달려 있었습니다. 하나님을 높일 때 나라가 부강했고, 하나님을 배반했을 때는 위기와 고난의 시간을 보내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안타깝게도 이스라엘의 역사는 거의 하나님을 배반하는 역사였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하나님께서 이스라엘에게 긍휼을 베풀어주셔서 노하기를 더디 하시고 멸망시키지 않았습니다. 

멸망시키지 않는 이유는 바로 ‘하나님의 이름과 영광을 위해서’였다고 하셨습니다. 이는 사랑과 언약을 지키시는 신실하심 때문이었다는 말씀입니다. 결국, 우리의 삶의 승패는 ‘하나님의 이름을 소중하게 지키는가 아닌가에 달려 있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의 이름을 소중하게 지키다가 결과가 좋지 않아도 그 결과에 연연하지 말아야 합니다. 하나님의 이름을 걸어 맹세는 하지만 내가 얻으려는 목표를 이루기 위한 수단으로 하나님을 사용하지 말아야 합니다. 

내가 정말 하나님을 믿는 성도라면 하나님의 이름은 부르면서 자신이 원하는 결과를 얻어내는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이름을 얼마나 소중하게 지켰는가에 있어야 합니다. 하나님의 이름을 지켰다면 결과가 아무리 나빠도 괜찮습니다. 하나님은 더 큰 은혜를 주실 것이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의 이름을 팔아 영혼을 미혹케 하고 돈과 마음을 빼앗는 사람들에게 내 영혼이 빼앗기지 말아야 합니다. 영적 사기꾼에게 넘어가지 마십시오. 또한 내 말과 행동이 오늘도 하나님의 이름을 높이는 일에 힘쓰고 하나님을 높이는 하루가 되기를 간절히 기도합니다.


오늘의 찬송 : 주의 이름 높이리라 https://youtu.be/NCIkOJlyeFM

facebook tweeter line